메뉴 건너뛰기

조회 수 4468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죽을죄를 지었습니다.”

이 말은 최순실씨가 지난해 검찰에 출석하며 취재진에게 한 말이다. 하지만 이후 최씨는 자신의 모든 혐의를 부인하며 그가 말한 ‘죽을죄’가 무엇인지 궁금케 했다. ‘죽을죄’를 글로 적을 때 붙여 써야 할까, 띄어 써야 할까.

알고 있듯이 문장의 각 단어는 띄어 쓰는 게 맞춤법의 원칙이다. ‘죽다’와 ‘죄’는 각각의 단어이고 ‘죽을’이 ‘죄’를 수식하는 구조이므로 ‘죽을 죄’처럼 띄어 쓰는 게 맞지 않으냐고 생각할 수 있다. 일반적으론 맞는 말이지만 이 경우는 다르다.

둘 이상의 낱말이 만나 하나의 단어를 만들기도 한다. ‘살피다+보다=살펴보다’ ‘돌+다리=돌다리’와 같은 합성어다. 이런 합성어는 새로운 하나의 단어로 보아 “나는 돌다리도 두들겨 보는 성격이다”와 같이 붙여쓰기를 한다.

‘죽을죄’도 ‘죽다’와 ‘죄’가 만나 ‘죽어 마땅한 큰 죄’를 가리키는 새로운 단어가 됐다. 그러므로 “죽을죄를 지었으니 한 번만 용서해 주세요”와 같이 붙여 써야 바르다.

이 외에도 ‘죽다’와 관련한 합성어는 많다. ‘죽을힘(죽기를 각오하고 쓰는 힘)’ ‘죽을상(거의 죽을 것처럼 괴로워하는 표정)’ ‘죽을병(살아날 가망이 없는 병)’ ‘죽을고(막다른 고비나 골목. 더는 어찌할 수 없게 된 어려운 처지나 지경)’ ‘죽을내기(있는 힘을 다한 행동)’ 등이 하나의 단어다.

따라서 이 단어들도 모두 “죽을힘을 다해 밀어냈다” “왜 아침부터 죽을상을 하고 있니” “죽을병도 아닌데 무슨 엄살이 그리 심하냐” 등과 같이 붙여 써야 한다.

김현정 기자 nomad@joongang.co.kr

[출처: 중앙일보] [우리말 바루기] ‘죽을죄’를 지었다는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83 [우리말 바루기] 가장 ~한 것 중의 하나→가장 ~한 문학 2018.03.03 2183
82 [우리말 바루기] “그밖에 없어”와 “그 밖에 없어” 문학 2017.11.07 3667
81 [우리말 바루기] ‘임면, 임명, 임용, 채용’ 구별하기 문학 2017.11.07 4357
80 [우리말 바루기] 의사(義士), 열사(烈士), 지사(志士) 문학 2017.10.21 2910
79 [우리말 바루기] 합의(合意), 합의(合議), 협의(協議) 문학 2017.10.21 2940
78 [우리말 바루기] '듯' 붙여 쓸까, 띄어 쓸까 문학 2017.10.05 3110
77 [우리말 바루기] 하늘이 정말 파라네 문학 2017.10.05 3391
76 [우리말 바루기] ‘처녀출전’ 있는데 ‘총각출전’은 없나요? 문학 2017.04.28 4618
75 [우리말 바루기] ‘콜라보’는 ‘협업’으로 문학 2017.04.28 4524
74 [우리말 바루기] ‘염병하네’는 독이 든 사이다 발언 문학 2017.04.02 4237
73 (우리말 바루기) ‘두 배나 싸게 샀다’는 당신에게 문학 2017.04.02 4477
72 [우리말 바루기] ‘입발림 소리’와 ‘입바른 소리’ 문학 2017.03.01 4533
71 [우리말 바루기] ‘애끊는’ 마음과 ‘애끓는’ 마음 문학 2017.03.01 4700
» [우리말 바루기] ‘죽을죄’를 지었다는데… 문학 2017.03.01 4468
69 [우리말 바루기] 웃기는 맞춤법 ‘공항장애’ 문학 2016.12.21 5165
68 [우리말 바루기] ‘어줍잖은(?)’ 충고 하지 마라 문학 2016.12.21 5034
67 [우리말 바루기] 혼란스러운 줄임말 문학 2016.12.21 4814
66 [우리말 바루기] ‘잘 못하는’과 ‘잘못하는’의 차이 문학 2016.11.30 5188
65 [우리말 바루기] 준말, 어디까지 써 봤니? 문학 2016.11.30 4835
64 [우리말 바루기] 졸업 연도는 몇 년도? 문학 2016.10.18 4902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Next ›
/ 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