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조회 수 9259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간혹 ‘애끊는’ 마음이 맞는지, ‘애끓는’ 마음이 맞는지 문의해 오는 독자가 있다. 이처럼 둘 중 하나를 잘못된 표현이라 생각하기 쉽다. 하지만 ‘애끊다’와 ‘애끓다’는 각각 다른 의미를 지닌 단어이므로 문맥에 따라 골라 써야 한다.

‘애’는 ‘창자’의 옛말이다. ‘애끊다’는 ‘창자가 끊어지는 것과 같은 슬픔’을, ‘애끓다’는 ‘창자가 끓어오르는 것 같은 안타까움’을 나타낼 때 쓴다. 다시 말해 ‘애끊다’는 슬픔이 극한에 이른 경우, ‘애끓다’는 걱정·분노·원망 등으로 속이 부글부글 끓는 듯한 상태를 나타낼 때 사용된다.

“새끼를 잃은 어미 새의 애끊는 울음소리가 들려왔다”에서와 같이 ‘슬픔’에 방점이 찍혀 있다면 ‘애끊다’를, “집 나간 자식을 찾아다니는 부모의 애끓는 마음”에서처럼 ‘걱정스러움’에 초점이 맞춰져 있다면 ‘애끓다’를 쓰는 게 적절하다.

‘애끊다’는 ‘끊을 단(斷)’ 자와 ‘창자 장(腸)’ 자로 이루어진 ‘단장(斷腸)’이란 고사성어와 같은 의미다. ‘단장’의 유래를 알면 ‘애끊다’와 ‘애끓다’를 구분하는 데 도움이 된다. 중국 진나라 시절 환온(桓溫)의 군대가 삼협(三峽)을 지날 때 한 병사가 장난삼아 아기 원숭이 한 마리를 잡아 데리고 배에 탔다. 어미 원숭이는 슬피 울며 1000여 리를 따라왔다. 배가 강가에 들어오자 어미는 간신히 배에 올라탔지만 너무 힘들고 지친 나머지 죽고 말았다. 사람들이 어미 원숭이의 배를 갈라 보니 창자가 마디마디 끊어져 있었다고 한다. ‘단장’이란 말이 여기서 나왔다. 어미 원숭이의 창자가 끊어지는 슬픔을 떠올린다면 ‘애끊다’가 슬픔을 강조한 표현이란 걸 생각해낼 수 있을 것이다.

김현정 기자 nomad@joongang.co.kr

[출처: 중앙일보] [우리말 바루기] ‘애끊는’ 마음과 ‘애끓는’ 마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83 [우리말 바루기] 가장 ~한 것 중의 하나→가장 ~한 문학 2018.03.03 6258
82 [우리말 바루기] “그밖에 없어”와 “그 밖에 없어” 문학 2017.11.07 7569
81 [우리말 바루기] ‘임면, 임명, 임용, 채용’ 구별하기 문학 2017.11.07 9106
80 [우리말 바루기] 의사(義士), 열사(烈士), 지사(志士) 문학 2017.10.21 6727
79 [우리말 바루기] 합의(合意), 합의(合議), 협의(協議) 문학 2017.10.21 6720
78 [우리말 바루기] '듯' 붙여 쓸까, 띄어 쓸까 문학 2017.10.05 6856
77 [우리말 바루기] 하늘이 정말 파라네 문학 2017.10.05 7382
76 [우리말 바루기] ‘처녀출전’ 있는데 ‘총각출전’은 없나요? 문학 2017.04.28 8926
75 [우리말 바루기] ‘콜라보’는 ‘협업’으로 문학 2017.04.28 8371
74 [우리말 바루기] ‘염병하네’는 독이 든 사이다 발언 문학 2017.04.02 8102
73 (우리말 바루기) ‘두 배나 싸게 샀다’는 당신에게 문학 2017.04.02 8320
72 [우리말 바루기] ‘입발림 소리’와 ‘입바른 소리’ 문학 2017.03.01 8623
» [우리말 바루기] ‘애끊는’ 마음과 ‘애끓는’ 마음 문학 2017.03.01 9259
70 [우리말 바루기] ‘죽을죄’를 지었다는데… 문학 2017.03.01 7999
69 [우리말 바루기] 웃기는 맞춤법 ‘공항장애’ 문학 2016.12.21 8857
68 [우리말 바루기] ‘어줍잖은(?)’ 충고 하지 마라 문학 2016.12.21 8825
67 [우리말 바루기] 혼란스러운 줄임말 문학 2016.12.21 8433
66 [우리말 바루기] ‘잘 못하는’과 ‘잘못하는’의 차이 문학 2016.11.30 9091
65 [우리말 바루기] 준말, 어디까지 써 봤니? 문학 2016.11.30 8445
64 [우리말 바루기] 졸업 연도는 몇 년도? 문학 2016.10.18 8400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Next ›
/ 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