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조회 수 9117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국내 판매가보다 두 배나 싸게 샀다!” 해외 온라인쇼핑몰에서 직접 물품을 사는 이들에게서 종종 들을 수 있는 얘기다. 환율이 오르고 절차가 복잡해도 직구족이 꾸준히 증가하는 이유이기도 하다.

갖고 싶은 제품을, 그것도 저렴하게 샀다면 기쁨은 두 배가 되겠지만 “~두 배나 싸게 샀다”와 같은 표현은 어색하다. “국내 판매가의 반값에 샀다” “국내 판매가보다 50% 저렴하게 구매했다” “국내 판매가의 2분의 1 가격에 샀다” 등처럼 표현하는 게 자연스럽다. 비교 대상보다 고가일 때는 “몇 배 비싸다”고 얘기할 수 있으나 저가일 때 “몇 배 싸다”고 표현하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

‘배(倍)’는 일정한 수나 양이 그 수만큼 거듭됨을 이르는 말로, 커지거나 높아지거나 늘어나거나 많아지는 데 적합한 표현이다. “회전 속도가 열 배가량 빠르다” “화력이 다섯 배 정도 센 편이다” “집값이 두 배나 껑충 뛰어올랐다” “인구가 네 배 가까이 불어났다”와 같이 쓰인다.

어떤 것이 작아지거나 낮아지거나 줄어들거나 적어지는 데 ‘배’를 사용하면 어색한 문장이 된다. 이때는 분(分)이나 퍼센트(%) 등으로 나타낼 수 있다.

밸런타인데이 특수로 2월에 100개가 팔리던 수제 초콜릿이 3월에는 50개로 감소한 것을 두고 “3월 수제 초콜릿 판매량이 2월에 비해 두 배 감소했다”와 같이 표현하면 비문이 된다. “3월 수제 초콜릿 판매량이 2월에 비해 2분의 1로 감소했다” “3월 수제 초콜릿 판매량이 2월보다 50% 감소했다” “3월 수제 초콜릿 판매량이 2월의 절반에 불과했다” 등과 같이 표현하는 게 적절하다.

이은희 기자 eunhee@joongang.co.kr

[출처: 중앙일보] [우리말 바루기] ‘두 배나 싸게 샀다’는 당신에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83 우리말 바루지기-성패여부를 떠나/ 성패를 떠나 mimi 2011.04.25 15177
82 우리말 바루지기-부시다 / 부수다 mimi 2011.05.03 17101
81 우리말 바루지기-굽신대다/굽실대다 mimi 2011.05.10 16228
80 우리말 바루지기-산봉우리/꽃봉오리 mimi 2011.05.23 15835
79 우리말 바루지기-추근거리다/치근거리다 mimi 2011.05.31 18222
78 우리말 바루지기-오륙월/오뉴월 mimi 2011.06.21 14505
77 우리말 바루지기-괴상망칙/괴상망측 mimi 2011.07.08 15618
76 우리말 바루지기/‘나시’는 ‘민소매’로 mimi 2011.07.18 15109
75 우리말 바루지기-모닝콜은 콩글리시 mimi 2011.07.29 14772
74 우리말 바루지기-나의 부인/나의 아내 mimi 2011.08.17 15280
73 우리말 바루지기/센타-센터 mimi 2011.08.25 16775
72 우리말 바루지기/너무 웃기다→너무 웃긴다 mimi 2011.09.06 17516
71 우리말 바루지기:‘부비다’→ ‘비비다’ mimi 2011.10.03 16945
70 우리말 바루지기/가엽다 / 가엾다에 관한 풀이 mimi 2011.10.15 17536
69 소설 속 잘못된 우리말 바로잡기 mimi 2011.10.31 15029
68 우리말 바루지기/모르실꺼야 → 모르실 거야 mimi 2011.11.17 17097
67 우리말 바루지기/기라성→ 빛나는 별 mimi 2011.12.23 16319
66 우리말 바루지기/네 꺼도 내꺼 → 네 거도 내 거 mimi 2012.01.13 20295
65 우리말 바루지기/쉼표[休止符] mimi 2012.03.24 15605
64 우리말 바루지기/ '끼'있는 사람 mimi 2012.04.19 15431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Next ›
/ 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