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수국 꽃 수의

조회 수 13183 추천 수 0 2014.05.14 10:23:49
저자 : 김왕노 

         

1.jpg




                      

                      수국 꽃 수의 /김왕노

 

 

                              큰형 동생네 우리 식구가 모여

                              어머니 수의를

                              좋은 삼베로 미리 장만하자 상의하였다.

                              다소 시적인 어머니 그 말씀 듣고는

                              그 정성 다 알지만

                              세상이 다 수읜데 그럴 필요 없단다.

                              아침 새소리도 수의였고

                              어젯밤 아버지가 다녀가신 어머니의 꿈이 수의였고

                              그까짓 죽은 몸이 입고 가는 옷 한 벌보다

                              헐벗은 마음이 곱게 입고 가는

                              세상의 아름다운 기억 한 벌이

                              세상 그 어떤 수의보다 더 좋은 수의라며

                              여유가 있다면 마당에 꽃이나 더 심으라고 하셨다.

                              그 말씀 후 어머니 잠든 머리 곁 여름 마당에

                              수국 꽃 환한 수의가 철마다 곱게 놓여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저자 날짜sort 조회 수
159 봄의 완성 file 정용화  2015-04-20 9449
158 수선화에게 file 정호승  2015-03-16 9800
157 나의 방명록 file 정호승  2015-02-24 10200
156 오래된 신발 file 고창남  2015-02-02 11984
155 레몬 file 김완수  2015-01-12 11570
154 겨울바다 file 김남조  2014-12-03 12534
153 담배 끝에 매달린 사람 file 김기택  2014-11-10 12192
152 지구인 명상 file 신지혜  2014-10-22 13439
151 시 월 file 이문재  2014-09-30 13231
150 9월의 시 file 문병란  2014-09-03 11733
149 감자꽃 따기 file 황학주  2014-08-18 17349
148 이슬의 지문 file 한석호  2014-07-23 14713
147 고요에 대하여 file 조길성  2014-07-13 12709
146 그림자 일기 file 박남희  2014-06-12 11580
» 수국 꽃 수의 file 김왕노  2014-05-14 13183
144 꽃들은 어디로 갔나 file 권귀순  2014-04-23 12469
143 사과밭에서 온 불빛 file 신현림  2014-04-16 11084
142 이 세상의 애인은 모두가 옛 애인이지요 file 박정대  2014-03-29 13820
141 수유리 2 file 유희주  2014-03-09 10169
140 체면 file 오서윤  2014-03-03 121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