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2012.08.14 07:29

뉴질랜드

조회 수 4404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Extra Form
저자 강인숙
장르 시집(도서출판 월인)

 


뉴질랜드.jpg




강보에 싸인 아기처럼

여리고 미숙한 첫 시집을 세상에 내 놓습니다.

돌이켜보면 강물처럼 흐르며

문학의 서정을  키워준 자산은

한국의 전통적인 가족과

자연풍경 속에서 자란 유년이었고,

나를 곧게 길러주신 부모님과

든든한 내 마음의 고향인 한국의 가족들께 감사합니다.


-시인의 말 중에서-


------------------------------------



뉴질랜드



태평양 남단

오스트릴리아 옆에 있는

작은 섬


깨끗한 공기

아름다운 자연과

인간의 관계가

그 섬에 있다


그러나

내 아우에게는

외딴 섬,

얼마나 고독할까


인생도처 유청산이라니

아우야,

잘 살아라

행복하게 살아라


나는 매일 밤

섬으로 가는

꿈을 꾸고 있다






  1. 뉴질랜드

    강인숙
    Views4404
    Read More
  2. 오래된 편지

    권귀순
    Views4148
    Read More
  3. 바람이 남긴것

    김령
    Views3599
    Read More
  4. 꿈은 동그랗다

    김령
    Views5178
    Read More
  5. 딱이야 딱!

    김서원(김미영)
    Views323
    Read More
  6. 도요속 영혼의 미로

    김영실
    Views1571
    Read More
  7. 부끄러워도, 그렇게

    김인기
    Views3728
    Read More
  8. 눈 감으면 그대

    김행자
    Views6394
    Read More
  9. 워싱턴 사랑(Washington, My Love)

    김현길
    Views3362
    Read More
  10. 킬리만자로의 나그네

    노세웅
    Views3537
    Read More
  11. 꽃구름에 머물다

    류명수
    Views2670
    Read More
  12. River Junction

    박숙자 Sukza Park
    Views3694
    Read More
  13. 못 다 지은 집

    박앤
    Views4019
    Read More
  14. 그가 꽃을 피워놓고 갔다

    박양자
    Views5185
    Read More
  15. 고마운 마리아

    서윤석
    Views4112
    Read More
  16. 헬로 닥터씨오!

    서윤석
    Views4174
    Read More
  17. 시계를 산다고해서 시간을 사는 것은 아니다

    송인복
    Views3224
    Read More
  18. 옥수수밭 이야기

    안설희
    Views3527
    Read More
  19. 주홍색 풍금

    양민교
    Views3414
    Read More
  20. 인체의 신비

    오영근
    Views1603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Next ›
/ 3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