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조회 수 6895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사랑이여 어디든 가서 문효치 詩 이안삼 曲 Ten 이재욱>


사랑이여 어디든 가서     / 문효치


사랑이여 어디든 가서 닿기만 닿기만 해라
허공에 태어나 수많은 촉수를 뻗어 휘젖는 사랑이여
어디든 가서 닿기만 해라 가서 불이 될 온몸을 태워서 
찬란한 한 점의 섬광이 될 어디든 가서 닿기만 해라


사랑이여 어디든 가서 닿기만 닿기만 해라
허공에 태어나 수많은 촉수를 뻗어 휘젖는 사랑이여
어디든 가서 닿기만 해라 가서 불이 될 온몸을 태워서
찬란한 한 점의 섬광이 될 어디든 가서 닿기만 해라


빛깔 없어 보이지 않고 표정이 없어 만져지지 않아 
서럽게 떠도는 사랑이여 무엇으로든 태어나기 위하여 
선명한 모형을 빚어 다시 태어나기 위하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12 "Elegy" - Adam Hurst (집시첼리스트) file mimi 2010.04.18 15548
111 "Emmanuel" /CHRIS BOTTI w/ Lucia Micarelli 문학 2018.08.20 2389
110 "Eterna Saudade" by Dilermando Reis on a 1925 Santos Hernandez 문학 2019.11.15 1037
109 "The Shallows" by Adam Hurst mimi 2011.11.17 12507
108 "어느날 내게 사랑이" mimi 2017.03.05 5521
107 ' Lacrimosa'-Mozart's Requiem file mimi 2011.06.06 14872
106 ' Moscow Nights' / Vasily Solovyoz Sedoy mimi 2012.02.02 11736
105 ' Zigeunerweisen'-Luka Sulic mimi 2011.09.17 12072
104 'After a dream'/Joshua Bell mimi 2011.09.24 18305
103 'Autumn Leaves' /André Rieu mimi 2011.10.27 19316
102 'Bach partita n° 2 allemande' mimi 2011.11.03 12337
101 'Belle'/Notre Dame de Paris노트르담 드 파리 mimi 2012.02.09 12880
100 'Candlefire' - Michael Nyman file mimi 2011.05.23 13242
99 'epilogue'-apocalyptica file mimi 2011.02.14 13125
98 'Libertango' by Piazzolla mimi 2011.10.11 18387
97 'Poem' - Mikael Sapin file mimi 2011.01.29 12754
96 'Polskie Drogi'-Andrzej Kurylewicz file mimi 2010.07.31 13177
95 'Possession'-Adam Hurst file mimi 2011.07.09 12239
94 'Unforgettable'/The Hack Liminality OST file mimi 2011.03.27 13773
93 'Wild Swans' - Brian Crain file mimi 2011.05.14 13633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Next ›
/ 6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