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2018.01.01 17:35

새해 인사

조회 수 3165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sa3.png



신년시


/조병화



흰 구름 뜨고
바람 부는
맑은 겨울 찬 하늘
그 무한無限을 우러러보며
서 있는
대지大地의 나무들처럼


오는 새해는
너와 나, 우리에게
그렇게 꿈으로 가득하여라


한 해가 가고
한 해가 오는
영원한 일월日月의 영원한
이 회전回轉 속에서


너와 나, 우리는
약속約束된 여로旅路를 동행하는 
유한有限한 생명生命


오는 새해는
너와 나, 우리에게
그렇게 사랑으로 더욱더

가까이 이어져라

 

 



회원 여러분,

 

희망찬 무술년 새해가 밝았습니다.

이제 새해가 되어 제 임기를 시작하며

여러분께 새해 인사를 드립니다.

조병화님의 신년시에서처럼

새해에는 더욱 더 꿈으로 가득차고,

더욱 더 사랑으로 가까이 이어지는 해가 되기를 바래봅니다.

 

여러분 가정에 평안과 행복이 가득차길 빌며

하시는 일마다 행운이 깃드시기를 바라고,

또한 글힘도 생겨 좋은 작품 많이 쓰시는 해가 되시길 빕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윤미희 드림

 

 

 

 






워싱턴문인회

공지사항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08 9월의 글사랑방 및 회원 소식 문학 2018.09.07 1291
307 시집 '별 하나에 어머니의 그네' 미니 출판기념회 및 글사랑방 모임 문학 2018.08.25 1369
306 8월의 글사랑방 file 문학 2018.08.06 1614
305 회원소식과 강의안내 file 문학 2018.08.06 1369
304 7월의 글사랑방 문학 2018.07.11 1776
303 6월의 글사랑방과 회원소식 file 문학 2018.06.16 1953
302 6월의 회원소식.2 file 문학 2018.06.16 1750
301 <워싱턴 민들레> 출판기념회 file 문학 2018.06.06 1963
300 5월의 글사랑방을 겸한 야유회 문학 2018.05.07 2216
299 Kensington Day of the Book Festival-시 낭송 문학 2018.04.19 2065
298 4월의 글사랑방 file 문학 2018.04.13 2270
297 3월의 글사랑방 file 문학 2018.03.05 2644
296 오세영 시인의 문학강연 file 문학 2018.02.19 2645
295 2월의 문을 열며 file 문학 2018.02.05 2464
294 1월의 이.취임식 행사와 글사랑방 문학 2018.01.21 2662
» 새해 인사 file mimi 2018.01.01 3165
292 2018년 시향원고 문학 2017.12.29 2708
291 임기를 마무리하며 문학 2017.12.21 2729
290 이번 토요일 (12월 16일) 문학 2017.12.12 2543
289 정기 총회 및 송년 모임 file 문학 2017.11.30 2724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17 Next ›
/ 17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